개똥이네에서 판매된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정가 15,800원   평균할인가
추가 검색 하기
62개의 도서가 있습니다.
도서명 상태 가격 배송비 판매자
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아기순록
판매도서(40,364권)
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아기순록
판매도서(40,364권)
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뿌사리책방
판매도서(11,780권)
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나무한그루책방
판매도서(17,230권)
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뿌사리책방
판매도서(11,780권)
52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픽처북
판매도서(5,695권)
7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지으니책방
판매도서(3,754권)
7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펀앤북
판매도서(32,819권)
800원
50,000 미만
배송비4,200
마스북
판매도서(27,872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글로벌해피굿
판매도서(16,829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토리북스
판매도서(31,484권)
최상
1,000원
25,000 미만
배송비3,500
단행본전문점
판매도서(24,662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1,1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1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46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86,598권)
1,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최상
1,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이코노북
판매도서(47,180권)
1,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7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1,8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이코노북
판매도서(47,180권)
1,81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86,598권)
1,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2,0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도토리중고책방
판매도서(33,931권)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최상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레이지짝꿍
판매도서(12,035권)
최상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4,000
아이쑥쑥
판매도서(3,185권)
2,0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토리북스
판매도서(31,484권)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최상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레이지짝꿍
판매도서(12,035권)
최상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레이지짝꿍
판매도서(12,035권)
2,2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2,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2,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최상
2,5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키다리서점
판매도서(1,293권)
최상
2,77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까꿍책
판매도서(32,552권)
2,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2,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2,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2,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3,2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3,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코코북스
판매도서(76,342권)
최상
3,5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아기두리
판매도서(47,012권)
최상
3,5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아기두리
판매도서(47,012권)
3,98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4,47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4,47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4,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성균관서점
판매도서(8,354권)
4,8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4,9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승연북
판매도서(39,605권)
최상
4,97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싼 중고책
판매도서(91,565권)
5,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온누리중고서점
판매도서(19,520권)
5,000원
30,000 미만
배송비3,000
앤 북
판매도서(6,071권)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2019-07-31T15:00:00.000Z]
5,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000
순천책마실
판매도서(14,589권)
 

상세정보

1. 지리산 행복학교의 개교
2. 버들치 시인의 노래
3. 낙장불입 1
4. 낙장불입 2
5. 40년 山사람 함태식 옹
6. 그곳에서 집을 마련하는 세 가지 방법
7. '내비도'를 아십니까
8. 낙장불입 시인 이사하다
9. 버들치 병들다
10. 화전놀이
11. 기타리스트의 귀농일기
12. '스발녀'의 정모
13. 그날 밤, 그 모텔에선
14. 그 사람은 어디쯤 가고 있을까
15. 다정도 병인 양 1
16. 다정도 병인 양 2
17. 정은 늙을 줄도 몰라라
18. 시골생활의 정취
19. 나무를 심는 사람
20. 부처를 만나면 부처를 죽이고
21. 처음으로 국가자격증 따기
22. 그 여자네 반짝이는 옷가게
23. 기타리스트의 가이드 알바
24 그 사람이 없어도 괜찮아
25. 낙시인과 장모의 '살가운 여름'
26. '소풍' 가실래요.
27. 소망이 두려움보다 커지는 그날
28. 지리산 노총각의 '비가'
29. 불교 3총사 '수경스님의 빈자리'
30. '섬지사 동네밴드' 결성 막전막후
31. 학교종이 땡땡땡
32. 지리산 행복학교의 저녁풍경
33. '행복학교'를 지키는 동창생 이야기

소망이 두려움을 넘어설 때 우리는 지리산 행복학교로 간다.

어느 날 지리산으로 떠난 우리들의 친구들은 자발적 가난을 선택하고 행복학교를 짓는다. 도심 속에서 인터넷으로 쇼핑을 즐기는 꽁지 작가는 서울을 떠날 수는 없지만 그들이 만든 요절복통, 즐겁고 명랑한 행복학교 엿보기에 빠져드는데.......

공지영과 그 벗들의 이야기
이 책은 꽁지 작가가 그 벗인 낙장불입 시인, 버들치 시인과의 인연으로 지리산을 찾으면서 만나기 시작한 사람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제각기 다른 이유로 도시를 떠나온 사람들. 인생의 막장을 지리산에 의탁한 사람부터 스스로 자발적 가난을 선택한 사람까지. 그냥 그렇게 살 수는 없어서 모인 사람들은 지리산을 등지고 섬진강을 바라보며 자신들의 삶을 살아간다. 책의 말미에는 지리산 학교가 만들어 지는 분주한 풍경이 담겨있다. 하지만 작가가 명명한 것처럼 이미 그들은 '행복학교'에 살고 있었다.
이 책 속에서 만나는 공지영의 글은 그 어느 때보다 신선하고 강건하며 새로운 생명력을 보여준다. 세상을 살아가는 주인공이 우리들 자신임을 알 수 있고, 가볍고 소소한 일상에서 행복의 의미를 깨쳐가는 기쁨과, 용서 받을 수 없거나 영원할 것 같은 비극의 그림자도 결국 시간의 품속에서 생명을 빛이 깃드는 벅찬 감격을 만날 수 있다.

왜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인가?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라는 제목을 풀어보면 '공지영이 바라보는 지리산 행복학교'다. 그 이유는 50 만원만 있으면 1년은 버틸 수 있는 지리산에서 살지 않고 저자는 아직도 서울에 거주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 책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에서 꽁지 작가는 화자로 직접 등장하지만 주인공은 아니다. 오히려 철저하게 주변인의 모습을 보여준다. 버들치 시인의 단잠을 깨우는 '서울 것'이나 등불에게 저주의 대상이 되는 '눈 큰 서울 년'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 하지만 목마른 자가 샘물을 찾듯이 일상의 풍상에 사람이 그리울 때 그녀는 가방을 싸고 지리산을 찾는다. 그 때마다 얼굴도 사연도 다른 사람들을 만난다. 제각기 자신들의 삶을 살아가는 그들은 산을 지키고, 나무를 가꾸며, 식당을 열고, 사진을 찍고, 옷장사를 시작한다. 그들에게는 어떤 믿음이 있으며, 그 믿음 속에서 꽁지 작가는 어렴풋이 행복을 본다. 그 곳에서 사람들은 '지리산 학교'를 만들 때 꽁지 작가는 그것을 '행복학교'라고 말한다. '지리산 행복학교'가 아니라 이 책의 제목이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인 이유다.

그들이 행복한 이유
도회의 일상은 경쟁의 연속이다. 조금 더 나은 삶을 살기 위해 치열하게 경쟁한다. 그런 삶 속에는 어쩌면 승자도 패자도 없다. 쳇바퀴 도는 일상을 벗어나 새로운 삶을 갈구하는 것은 그래서 모든 도시인의 꿈이다. 하지만 상상의 일을 실현하기는 쉽지 않다. 결국 아무나 지리산으로 떠날 수는 없는 것이다. 모여든 사연은 제각기 다르지만 지리산에 옹기종기 모여 사는 그들은 모두 필연이든 우연으로 엮이고, 서로를 믿고 의지하며 지리산을 등지고 섬진강을 바라보며 살아간다.
버들치 시인의 친구인 최도사는 주차관리요원으로 연봉은 2백 만원이다. 서울로 떠나 비워진 빈 집을 거처로 삼고 기거하며 꽃을 심어, 연못까지 만들었다. 그리고 산을 오르내리며 약초를 캐고 술을 담근다. 사람들은 그가 세상만사를 꿰뚫는 도사라고 생각한다. 그의 친구 버들치 시인은 제법 유명한 시인이었다. 하지만 지리산에서 살면서 슬픔을 잃어, 이제는 시를 쓸 수 없다. 그는 닭을 키우고, 버들치를 돌본다. 두 사람은 각각 스쿠터를 타기로 하고 원동기면허 시험을 보기도 한다. 어느 날 버들치 시인은 원고료를 받아 식당에서 밥을 사려하는데 최도사는 한사코 '사리'를 주문한다. 시인이 무슨 돈이 있냐면서 말이다.
이 책의 주인공들은 모두 그렇게 살아간다. 그들 모두 도시인의 입장에서 바라보면 그저 없는 사람들, 즉 가난한 사람들이다. 하지만 그들에겐 눈치를 봐야할 상사도 없고, 짚 밟고 일어서야할 경쟁자는 더더욱 없다. 그들 스스로를 돌보고, 또 그들끼리 서로를 돌본다. 그래서 일까 그들에게는 슬픔의 존재감은 없다. 슬픔이 없는 곳에 행복이 있는 것일까? 꽁지 작가는 그렇게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에서 행복의 의미를 되새긴다. 작가는 말한다. 도시의 삶 속에서 힘겨울 때, 그들의 이야기를 떠올리라고, 아마도 청명한 바람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서평보기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출판사 :
도서에 관한 구매자 분들의 평가 내용 입니다.
[평가회원 1 명]


적극추천 100%
(1명)


추천 0%
(0명)


보통 0%
(0명)


추천안함 0%
(0명)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 1건 개똥이네 구매회원이 작성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서평(구매고객외 작성불가)

단행본 BEST 도서

나의쇼핑

  • 카드내역조회
  • 만족도보기
  • 판매자보기

최근본상품

장바구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