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똥이네에서 판매된 "돼지책"     정가 9,500원   평균할인가
추가 검색 하기
69개의 도서가 있습니다.
도서이미지 도서명 상태 가격 판매자

돼지책
상 
1,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김홍도 중고서점
판매도서(3,847권)

돼지책
최상 
1,3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1,3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1,3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1,3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복희네책방
판매도서(1,331권)

돼지책
최상 
1,4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술이님
판매도서(26,895권)

돼지책
상 
1,5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김홍도 중고서점
판매도서(3,847권)

돼지책
중 
2,000원

20,000 미만
배송비3,500
낱권전문서점
판매도서(11,814권)

돼지책
최상 
2,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아기두리
판매도서(51,237권)

돼지책
최상 
2,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300
채율지율맘
판매도서(1,436권)

돼지책
상 
2,450원

20,000 미만
배송비3,500
낱권전문서점
판매도서(11,814권)

돼지책
상 
2,450원

20,000 미만
배송비3,500
낱권전문서점
판매도서(11,814권)

돼지책
중 
2,450원

20,000 미만
배송비3,500
낱권전문서점
판매도서(11,814권)

돼지책
상 
2,5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아기순록
판매도서(48,865권)

돼지책
최상 
2,500원

30,000 미만
배송비4,100
김홍도 중고서점
판매도서(3,847권)

돼지책
상 
2,500원

20,000 미만
배송비3,500
낱권전문서점
판매도서(11,814권)

돼지책
상 
2,5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상 
3,0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상 
3,0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상 
3,0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상 
3,000원

50,000 미만
배송비4,000
아이쑥쑥
판매도서(2,955권)

돼지책
상 
3,000원

20,000 미만
배송비3,000
단행본콜
판매도서(22,607권)

돼지책
최상 
3,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스마일북
판매도서(357권)

돼지책
상 
3,4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아기순록
판매도서(48,865권)

돼지책
상 
3,40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북만세
판매도서(567권)

돼지책
중 
3,470원

30,000 미만
배송비3,700
북푸카
판매도서(21,779권)

돼지책
상 
3,490원

30,000 미만
배송비3,700
북푸카
판매도서(21,779권)

돼지책
상 
3,8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스마일북
판매도서(357권)

돼지책
최상 
3,9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상 
4,0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상 
4,000원

19,000 미만
배송비3,500
계림후손
판매도서(12,841권)

돼지책
중 
4,000원

50,000 미만
배송비3,500
아기순록
판매도서(48,865권)

돼지책
최상 
4,3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복희네책방
판매도서(1,331권)

돼지책
최상 
4,30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57,541권)

돼지책
최상 
4,56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57,541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7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4,8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국자맘님
판매도서(115권)

돼지책
최상 
5,000원

30,000 미만
배송비4,000
복희네책방
판매도서(1,331권)

돼지책
최상 
5,42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57,541권)

돼지책
최상 
5,5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하늘빛창공
판매도서(71,028권)

돼지책
최상 
5,5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하늘빛창공
판매도서(71,028권)

돼지책
최상 
5,70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57,541권)

돼지책
최상 
6,040원

40,000 미만
배송비4,500
아마존서적
판매도서(507권)

돼지책
최상 
6,5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6,5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6,500원

30,000 미만
배송비3,500
중고달인
판매도서(33,334권)

돼지책
최상 
7,13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개똥이네 단행본
판매도서(157,541권)

돼지책
최상 
8,8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하늘빛창공
판매도서(71,028권)

돼지책
최상 
8,8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하늘빛창공
판매도서(71,028권)

돼지책
최상 
8,8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하늘빛창공
판매도서(71,028권)

돼지책
최상 
9,46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논술공부
판매도서(102,391권)

돼지책
최상 
9,57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현맘종맘
판매도서(126,249권)

돼지책
최상 
9,57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논술공부
판매도서(102,391권)

돼지책
최상 
9,6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현맘종맘
판매도서(126,249권)

돼지책
최상 
9,6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현맘종맘
판매도서(126,249권)

돼지책
새책 
9,900원

20,000 미만
배송비3,000
북다움
판매도서(321,005권)

돼지책
새책 
9,900원

20,000 미만
배송비3,000
새책전문점
판매도서(321,504권)

돼지책
새책 
9,900원

20,000 미만
배송비3,000
베베북
판매도서(9,705권)

돼지책
최상 
9,900원

35,000 미만
배송비3,000
논술공부
판매도서(102,391권)

돼지책
새책 
9,900원

30,000 미만
배송비5,000
아기오리
판매도서(187,700권)

돼지책
새책 
9,900원

12,000 미만
배송비2,500
쩡쪼
판매도서(8,851권)

돼지책
새책 
9,900원

20,000 미만
배송비2,500
새책판매자
판매도서(35,279권)
 

상세정보



2001년 출간 이후 75만부 이상 판매!
2002년 문화관광부 추천도서 / 한겨레 권장도서 / 어린이도서연구회 권장도서
이제는 유아 그림책의 고전이 된 [돼지책], 더욱 특별하게 만나보세요!


2001년 출간 이후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앤서니 브라운의 [돼지책] 한국어판이 드디어 100쇄를 돌파했다. 15년 동안 75만부 이상 판매되며 그 인기를 입증한 [돼지책]은 더욱 특별해진 모습으로 다시 독자들을 만난다. 새롭게 디자인된 표지와 앤서니 브라운의 기념 사인을 함께 만나볼 수 있는 100쇄 기념 특별 한정판이 그것이다. 연말에는 [돼지책] 일러스트가 그려진 앞치마 선물 또한 준비될 예정이다

100쇄 돌파는 어린이책, 그 중에서도 그림책 시장에서는 흔치 않은 일이다. 권정생의 [강아지똥]과 [몽실언니], 황선미의 [마당을 나온 암탉]과 [나쁜 어린이표], 김중미의 [괭이부리말 아이들], 원유순의 [까막눈 삼디기] 등의 동화가 100쇄 발행 이력이 있으나, [돼지책]의 경우 동화가 아닌 유아 그림책이라는 점에서 또 다른 의미가 있다.

가족 구성원의 역할, 여성 문제, 사랑과 배려 등 제법 진지하고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돼지책]은 아이러니하게도 가장 재치 있고 유머러스한 그림책이라는 평을 받는다. 자칫 무거워질 수도 있는 주제를 위트 있는 그림과 문장으로 정교하게 엮어 자연스럽게 전달하기 때문. 대한민국이 가장 사랑하는 그림책 작가 중 한 명인 앤서니 브라운은 30페이지 남짓한 짧은 그림책으로 유쾌한 감동을 전한다. 너무 무겁지 않게, 그러나 진심을 다해 메시지를 전하는 작가의 솜씨가 특히 빛을 발하는 작품으로, 독자는 그림 곳곳에 숨겨진 돼지를 찾으며 미소짓다가도 어느새 깊은 생각에 빠지게 된다. 이것이 바로 15년이 넘도록 많은 독자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 온 비결일 것이다. 100쇄를 맞아 더욱 특별한 모습으로 찾아온 [돼지책]. 그 감동을 다시 한 번 느껴보자.

진지한 주제와 재미있는 그림이 절묘하게 결합된 앤서니 브라운의 명작

표지 그림에서도 보이지만, [돼지책]은 가정 내에서 여성이 혼자서 짊어지고 있는 가사노동의 문제에 대해 이야기한다. 어린이책에서는 보기 드물게 페미니즘의 입장에서 여성 문제와 가족 문제를 다루고 있는 것이다. 자칫 어린이책에서 표현하기 무겁게 느껴지는 주제라고 생각될 수도 있지만, 작가 앤서니 브라운은 군더더기 없고 유머러스한 글, 치밀하게 계산되어 볼거리가 풍성한 그림과 화면 구성으로 진지한 주제를 설득력 있고 쉽게 전달한다. 게다가 글과 그림에서 물씬 풍기는 유머와 위트는 그림책 읽는 재미를 한층 더해 줘 정말 완벽하게 매력적인 그림책이라 할 만하다.
세계에서 가장 탁월한 그림책 작가 중의 하나로 인정받고 있는 앤서니 브라운은 작품의 내용과 그림에 있어 초현실주의적인 기법을 즐겨 사용한다. 이런 그의 방식은 그가 말하고자하는, 때로는 무겁고 진지한, 현실적인 문제에 대한 풍자나 역설을 그림책만이 보여줄 수 있는 기발한 상상력과 갖가지 즐거운 그림 요소로 절묘하게 표현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 [돼지책] 역시 그의 이런 능력이 십분 발휘된 절묘하고 탁월한 작품이다.

집안일은 당연히 여자가 해야 한다? -아내와 엄마라는 이름으로 강요된 희생

표지 그림에서 보았던 한 여자와 세 남자는 피곳 씨 가족이다. "아주 중요한 회사"에 다니는 피곳 씨와 "아주 중요한 학교"에 다니는 두 아들은 집에서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 늘 입을 크게 벌리고 아내에게, 엄마에게 빨리 밥을 달라고 요구하기만 한다. 모든 집안일은 피곳 부인 혼자의 몫이다. 피곳 부인 역시 직장에 나가지만 가족들에게 "별로 중요하지 않게" 여겨지는지 출근을 하기 전에도, 퇴근을 하고 나서도 집안일을 모두 혼자해야 한다. 아무도 도와주는 사람은 없다. 그렇다. 표지 그림은 여성에게만 부과된 가사 노동의 무게가 얼마나 무거운지를 함축적으로 보여주고 있었던 것이다. 집안일은 당연히 여자의 일이라는 생각, 그래서 그 가치를 인정하기는커녕 누구도 신경조차 쓰지 않는 잘못된 고정관념에 대해 말하고 있었던 것이다. 아내와 엄마라는 이름에 가사 노동의 책임이라는 항목을 당연한 듯 집어넣고 희생을 강요하는 분위기. 결국 견딜 수 없었던 피곳 부인은 쪽지 한 장을 남기고 집을 나가 버린다.
"너희들은 돼지야."

아내, 엄마의 부재 - 돼지가 되어버린 세 남자

이제 피곳 부인은 집에 없다. 늘 그렇게, 당연히 집안일을 해 주어야 할 아내, 엄마의 부재.
매일 밥을 달라고 소리치기만 했던 피곳 씨와 두 아들은 직접 요리를 할 수밖에 없다. 그리고 그것은 말 그대로 "끔찍한" 식사였다. 무엇하나 집에서 자기들 힘으로 해본 것이 없으니 잘 될 리가 없다. 게다가 그들은 배가 고프니까 해 먹기는 하지만 절대 치우지는 않는다. 그러는 사이 집은 점점 더 돼지우리처럼 변해가고 피곳 씨와 아이들도 이상하게 변한다. 결국 먹을 것도 떨어지자 세 남자는 꿀꿀거리며 기어서 집안을 뒤지기 시작한다. "음식찌꺼기라도 찾아야 해."하면서. 어느 새 돼지가 되어버린 세 남자.
당연한 듯, 관심 없이 무책임하게 생각했던 집안일을 해 주는 사람이 사라지자 아무것도 제대로 하지 못하고 결국 무기력하게 돼지로 전락하고 만 것이다. 한 사람으로서, 하나의 가정이라는 가장 기본적이고도 소중한 공동체를 이루고 있는 일원으로서 가정의 일에 무책임하게 그 역할을 방기했던 세 사람은 이제 돼지 이상 아무것도 아니다. 해 보지 않으면 무심히 지나치기 쉬워 그 소중한 가치를 잘 인식하지 못하는 가사 노동은 가족이라는 소중한 공동체를 이루고 있는 한 사람으로서 도리를 다하기 위해 꼭 필요한 항목이다. 그렇지 않으면 돼지와 다를 게 없는 것이다.
 

펼쳐보기


서평보기

돼지책 (양장)
출판사 :
도서에 관한 구매자 분들의 평가 내용 입니다.
[평가회원 25 명]


적극추천 92%
(23명)


추천 4%
(1명)


보통 4%
(1명)


추천안함 0%
(0명)

  돼지책 (양장) - 25건 개똥이네 구매회원이 작성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서평(구매고객외 작성불가)

단행본 BEST 도서

나의쇼핑

  • 카드내역조회
  • 만족도보기
  • 판매자보기

최근본상품

장바구니

TOP